‘라디오 로맨스’, 동시간대 2049 시청률 1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제공=얼반웍스, 플러시스 미디어

사진제공=얼반웍스, 플러시스 미디어

윤두준, 김소현의 사랑 이야기를 다루는 KBS2 월화드라마 ‘라디오 로맨스’가 젊은 시청자들의 지지를 받으며 20세부터 49세까지를 대상으로 하는 ‘2049 시청률’에서 1위를 기록했다.

지난 6일 방송된 ‘라디오 로맨스'(극본 전유리, 연출 문준하 황승기)는 ‘2049 시청률’에서 3.0%를 기록하며 동시간대 1위에 올랐다. 특히 서울 지역에서 6.7%로 강세를 보였다. 라디오를 모르는 남자와 라디오를 사랑하는 여자를 연기하는 윤두준, 김소현의 로맨스가 시청자들을 사로잡은 것.

‘라디오 로맨스’의 윤두준과 김소현 역시 지난 5일 굿데이터코퍼레이션이 발표한 2월 1주차 드라마 출연자 화제성에서도 나란히 3, 4위를 기록해 관심을 입증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