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보라, ‘우리가 만난 기적’ 출연 확정…김명민 동생 役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황보라 / 사진제공=UL엔터테인먼트

황보라 / 사진제공=UL엔터테인먼트

배우 황보라가 KBS2 새 월화 드라마 ‘우리가 만난 기적’(극본 백미경, 연출 이형민)에 출연한다.

‘우리가 만난 기적’은 대한민국의 평범한 한 가장이 이름과 나이만 같을 뿐 정반대의 삶을 살아온 남자의 인생을 대신 살게 되면서 자신만의 방식으로 주변을 따뜻하게 변화시키는 과정을 담은 휴머니즘 드라마다.

황보라는 극중 송현철(김명민)의 여동생이자 황금녀(윤석화)의 딸 송사란 역을 맡았다. 올케인 선혜진(김현주)에게 묘한 라이벌 의식이 있으며, 출중한 미모에 절대 동안으로 과거 나름 잘나가는 배우였다가 지금은 캐스팅 3순위로 밀려난 신세다.

황보라는 최근까지 드라마 ‘보그맘’, 영화 ‘1급기밀’ 등 장르를 넘나들며 폭넓은 연기 활동을 펼쳤다. 색깔 있는 연기와 트렌디한 이미지는 물론, 매 작품 남다른 존재감을 발휘하는 배우인 황보라가 이번 작품에서는 어떤 시너지를 보여줄지 벌써부터 기대를 모으고 있다.

‘우리가 만난 기적’은 ‘미안하다, 사랑한다’, ‘나쁜 남자’, ‘힘쎈여자 도봉순’의 이형민 PD와 ‘사랑하는 은동아’, ‘힘쎈여자 도봉순’, ‘품위있는 그녀’의 백미경 작가의 두 번째 만남이다. ‘라디오 로맨스’ 후속으로 오는 4월 방송될 예정이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