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우부부 “평창 올림픽 대표 선수 모두 응원…평창 조하!”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사진=SBS

배우 추자현 우효광 부부가 2018 평창 올림픽 응원에 나섰다.

2018년 평창 동계 올림픽 개막이 이틀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의 ‘추우커플’ 추자현♥우효광의 평창 올림픽을 응원했다.

최근 SBS 공식 올림픽 SNS 계정와 ‘너는 내 운명’ 공식 페이스북에는 ‘추우커플’ 추자현-우효광 부부의 모습이 담긴 영상 한 편이 게재됐다.

공개된 영상 속 추자현은 “2018 평창올림픽, 세계인이 하나 되는 평창올림픽, 올림픽 대표 선수분들 모두를 응원합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우효광은 “응원합니다. 평창 조하!”라고 외쳤다.

한국 내 올림픽 주관방송사인 SBS는 오는 9일 올림픽 개막식을 시작으로 평창에서 펼쳐질 전 세계 선수들의 활약을 시청자들의 안방에 생생하게 전달할 예정이다.

SBS는 국제빙상경기연맹, 국제스키연맹 등의 기관이 주관하는 세계적인 동계 종목 대회를 10년 이상 단독 중계해 왔다. 오랜 기간 동계스포츠를 중계하며 체득된 방송 기술과 자원으로 이번 평창 동계올림픽 중계 역시 타 방송사와는 차별화 된 수준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또한 대한민국에서 가장 많은 올림픽 메달을 가진 전이경(쇼트트랙), 지난 올림픽 계주의 주인공 조해리(쇼트트랙) 해설위원, 소치 여신 이슬비(컬링) 해설위원, 제갈성렬(스피드스케이팅) 해설위원 등을 비롯해 배기완, 배성재, 정우영 등 전문성과 경험을 경한 관록의 캐스터, 해설진으로 이번 올림픽에서도 품질 높은 명품 중계를 선보인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