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아이돌’, 아이콘 당황하게 한 팬들의 미션은?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사진=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7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서는 정규 2집 ‘Return’으로 돌아온 아이콘이 출연해 팬들의 애정이 담긴 기상천외한 미션 릴레이에 도전한다.

겨울 감성이 물씬 풍기는 신곡 ‘사랑을 했다’를 통해 대세로 자리매김한 아이콘이 ‘주간아이돌’에 출연, 열의 가득한 모습과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예능감을 선보이며 시청자들에게 빅웃음을 예고했다.

아이콘이 ‘주간아이돌’의 ‘아이돌 콜센터 콜콜콜’ 코너를 통해 팬들의 요청을 들어주고 궁금증을 풀어주는 등 팬들과의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이날 아이콘은 처음 접하는 코너에 멤버들 모두 신기해하며 팬들의 목소리에 경청하는 모습을 보였는데 콜센터를 통해 전달된 팬들의 기발한 요청사항들을 하나하나 접할 때마다 모두 웃음을 터트리며 팬들의 뛰어난 센스에 찬사를 보냈다.

아이콘은 이런 팬들의 사랑에 보답하는 마음으로 한 번도 공개한 적 없던 멤버 비아이의 애교를 최초 공개했다. 또 팬들 사이에 소문만 무성했던 준회의 쌍절곤 실력과 평소 수많은 팬이 염원했던 한국 미발매곡 ‘꼴좋다’를 바비의 기타 반주에 맞춰 선보이며 팬들의 요청에 열정적으로 임해 아낌없는 팬 사랑을 드러냈다.

뿐만 아니라 멤버 진환을 제외한 모든 사람을 포복절도하게 하는 요청이 등장했는데 바로 제주도 출신 멤버인 진환을 향해 감귤로 키를 측정해 달라는 것. 이에 당황스러워하며 본인은 절대 작지 않다는 걸 열심히 주장하던 진환은 결국 MC들에게 몸을 맡긴 채 제주도산 감귤로 키 측정에 나서 주간아이돌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고.

‘주간아이돌’은 7일 오후 6시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