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경희대 아이돌?”…이번엔 허술한 공연으로 석사 학위 취득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SBS 방송화면

/사진=SBS 방송화면

‘경희대 아이돌 찾기’ 논란이 또 불거졌다. 지난 6일 SBS는 “유명 아이돌 가수가 논문 대신 기준에 못 미치는 허술한 공연으로 경희대 대학원 실용음악학 석사 학위를 받았다”고 보도했다.

SBS에 따르면 학칙에 따라 졸업논문을 단독 공연으로 대체할 수는 있지만, 그 기준은 연주자와 더불어 1시간 이상 공연해야 한다. 그러나 의혹을 받고 있는 가수는 홀로 30분 공연을 하고 교수 평가를 통과했다. 경찰은 해당 아이돌의 석사 학위 취득에 대한 제보를 받아 수사를 검토 중이다.

앞서 경희대 대학원은 박사과정에 입학하는 밴드 씨엔블루 정용화에게 특혜를 줬다는 의혹을 받았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