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T, 첫 단체 V앱 하트 5억 개 돌파…’신기록’ 세워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NCT / 제공=SM엔터테인먼트

NCT / 제공=SM엔터테인먼트

NCT가 출연한 생방송 ‘웰컴 엔시티 2018(WELCOME NCT 2018)’의 하트 수가 5억 개를 돌파하며 브이(V) 라이브 사상 최고 하트 수를 기록했다.

프로젝트 ‘NCT 2018’로 컴백하는 NCT는 지난 6일 오후 7시 네이버 브이 라이브를 통해 방송된 ‘웰컴 엔시티 2018’에 출연했다. 18명의 멤버들이 모두 출연한 첫 방송에 국내외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방송을 시작하기 전부터 하트 수는 3억 개를 넘겼으며, NCT에 대한 높은 관심을 증명했다.

생방송이 시작되자 18명의 멤버들은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이며, ‘NCT 2017 이어북(NCT 2018 Yearbook)’에 대해 설명했다. 또한 오는 3월 발매하는 앨범과 컴백 계획에 대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새롭게 합류한 멤버 정우, 루카스, 쿤은 데뷔 신고식을 치르며 유쾌한 모습을 보여줬다. 이들의 활약에 방송 종료 전 하트 수가 5억 개를 돌파했으며, 브이 라이브 사상 가장 높은 하트 수를 기록했다.

NCT는 오는 3월 앨범을 발매한다. 컴백에 앞서 다양한 콘텐츠와 활동으로 팬들과 소통할 계획이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