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오늘(7일) 일본서 신곡 발매..”화려한 시작”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트와이스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그룹 트와이스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그룹 트와이스가 7일 일본에서 두 번째 싱글 음반 ‘캔디 팝(Candy Pop)’을 발표한다. 국내 음원사이트에서도 공개된다.

트와이스는 음반 발매에 앞서 지난달 12일 음원을 먼저 공개하고 라인뮤직 톱100 차트에서 1위를 차지하며 인기를 입증했다.

‘Candy Pop’은 통통튀는 분위기의 곡이다. 특히 뮤직비디오는 발랄한 트와이스의 매력이 한층 돋보인다. 트와이스가 애니메이션 캐릭터로 등장해 애니메이션과 실제 세계를 오가는 색다른 연출로 시선을 끈다. 애니메이션과의 협업에는 일본 댄스 애니메이션 ‘러브 라이브!’를 제작한 현지 대표 애니메이션 감독 쿄고쿠 타카히코가 참여해 주목받았다.

‘러브 라이브!’는 2010년 6월부터 시작된 가상 아이돌 육성 프로그램으로 음반을 시작으로 만화, TV 애니메이션, 게임, 소설 등으로 전개된다. 일본은 물론 한국과 중국 등 해외에서도 많은 사랑을 받았다. 애니메이션 ‘러브 라이브!’ 제작진이 이번 뮤직비디오 제작에 참여, 실제에 가까운 안무 동작이 구현됐고 2D뿐만 아니라 3D 애니메이션까지 가미된 완성도 높은 뮤직비디오가 탄생했다고 한다.

트와이스는 지난해 6월 발표한 일본 데뷔 베스트음반 ‘#TWICE’와 지난해 10월 공개한 일본 첫 오리지널 싱글 ‘원 모어 타임(One More Time)’으로 일본 레코드협회의 플래티넘 인증을 받았다. 한국 걸그룹으로서는 최초로 같은 해 싱글과 음반 모두 플래티넘 인증 획득 및 일본 첫 음반과 첫 싱글을 모두 플래티넘으로 인정받은 한국 최초 가수로 이름을 올렸다.

뿐만 아니라 이들은 일본 오리콘이 집계한 연간 랭킹의 신인부문에서는 해외 여성 아티스트 최초로 3관왕을 차지했다. 지난해 일본의 연말 대표 특집 프로그램인 NHK ‘홍백가합전’에 한국 가수로는 6년 만에 유일하게 출연하며 입지를 굳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