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것만이 내 세상’, 300만 돌파 눈앞..박스오피스 1위 ‘굳건’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 스틸컷 / 사진제공=CJ엔터테인먼트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 스틸컷 / 사진제공=CJ엔터테인먼트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감독 최성현)이 300만 관객 돌파를 눈앞에 두고 있다.

7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 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그것만이 내 세상’은 지난 6일 하루 동안 전국 838개의 상영관에서 5만 5701명을 동원해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지난달 17일 개봉 이래 누적관객수는 290만 1652명이다.

이병헌, 박정민, 윤여정 등 연기파 배우들의 열연으로 뒷심을 발휘하고 있는 ‘그것만이 내 세상’은 전직 복서 조하(이병헌)과 서번트증후군 동생 진태(박정민)의 이야기를 다룬다.

같은 날 박스오피스 2위는 3만 419명을 동원한 ‘염력’이 이름을 올렸다. 3위는 지난달 11일 개봉돼 꾸준히 인기를 얻고 있는 ‘코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