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키키’ 이주우 만난 김정현, 정인선과 연인 행세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 방송화면

/사진=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 방송화면

‘으라차차 와이키키’ 김정현이 정인선과 연인 행세를 했다.

6일 방송된 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에서 강동구(김정현)는 한윤아(정인선)와 마트에 갔다가 민수아(이주우)를 마주쳤다.

강동구는 민수아 옆에 함께 있는 새 남자친구에 분노했다. 이때 아기 장난감을 고르러 갔던 한윤아가 나타났다. 민수아가 누구냐고 묻자 강동구는 엉겁결에 “내 여자친구”라고 답했다.

이에 강동구는 “닥터다. 신경외과 의사라 장난감도 이런 것만 고른다”고 한윤아가 들고 있던 병원놀이 장난감을 가리켰다.

귀가한 강동구는 민수아로부터 “반가웠다”는 문자 메시지를 받았다. 사연을 들은 이준기(이이경)는 강동구에게 한윤아와 함께 민수우와 남자친구를 만나 질투를 유발하라고 조언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