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 청춘’ 박선영, 임재욱에 “집에 놀러온 첫 남자”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사진=SBS '불타는 청춘' 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불타는 청춘’ 방송화면 캡처

탤런트 박선영이 자신의 집에 찾아온 가수 임재욱에게 “집에 들어온 첫 남자”라고 말했다. 6일 오후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다.

박선영과 임재욱은 노래 경연대회를 준비하기 위해 사제지간으로 만났다. 임재욱을 위해 식사를 준비한 박선영은 “너가 집에 놀러온 첫 남자”라고 말해 그를 놀라게 했다. “남자는 강아지 말고 없었다”고 했다.

임재욱은 친밀해지기 위해 여러가지 질문을 했다. “결혼할 생각은 있으시냐”고 묻자 박선영은 “안하자는 주의도 아니지만 딱히 하고 싶지도 않다”고 대답했다.

이렇게 서로의 연애관과 과거 이성친구를 털어놓은 두 사람은 가까워진 모습을 보였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