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소희, ‘달팽이호텔’ 첫 손님 “혼자만의 시간 필요했다”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사진=tvN '올리브호텔' 방송화면 캡처

사진=tvN ‘올리브호텔’ 방송화면 캡처

국악소녀로 유명한 송소희가 ‘달팽이호텔’에 첫 손님으로 등장했다.

6일 오후 방송된 올리브 ‘달팽이호텔’에는 송소희가 등장했다. 그녀를 맞이한 호텔리어 성시경 김민정 이경규는 반가워했다.

여행을 왜 왔냐고 묻자 송소희는 “원래 여행 다니는 것을 좋아했다. 가족끼리도 다녔고 혼자도 다닌다”고 말했다.

이어 공개된 인터뷰에서 송소희는 “정체성이 형성되기 전부터 국악을 했는데 지금 음악에 대한 고민이 생겼다”며 “혼자만의 시간이 필요해서 ‘달팽이호텔’에 오고 싶었다”고 설명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