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고싶었어요, 당신을”… ‘달팽이호텔’, 만반의 준비 마쳤다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사진=tvN '올리브호텔' 방송화면 캡처

사진=tvN ‘올리브호텔’ 방송화면 캡처

‘달팽이호텔’이 손님을 맞을 만반의 준비를 마쳤다.

6일 오후 방송된 올리브 ‘달팽이호텔’에서는 성시경 김민정 이경규가 첫 오픈을 준비했다. 아침 일찍부터 준비에 나선 이들은 손님을 맞을 때 외칠 문구에 대해 고민했다.

이경규는 “보고 싶었습니다. 당신을”이라고 말하며 손님을 맞을 것을 제안했다. 성시경과 김민정은 “너무 좋다”며 각자 멘트를 따라했다.

이어 침구 정리와 안내판까지 점검을 마친 세 사람은 호텔 앞에서 손님을 기다리며 두근거리는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