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팽이 호텔’ 성시경X김민정, 이경규 “아침 7시 기상”에 충격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사진=tvN '올리브호텔' 방송화면 캡처

사진=tvN ‘올리브호텔’ 방송화면 캡처

성시경과 김민정이 “아침 7시에 기상하라”는 이경규의 말에 충격에 빠졌다.

6일 오후 방송된 tvN ‘올리브 호텔’에서 성시경, 김민정, 이경규는 첫 오픈을 기념해 간단한 회식을 가졌다. 성시경이 한 요리에 간단한 주류를 곁들이게 된 세 사람은 “이게 바로 회식이다” “원샷”이라며 좋아했다.

이어 성시경과 김민정은 “내일 출근 시간이 어떻게 되냐”고 물었다. 이경규는 “아침 7시에 일어나야 한다”고 대답했다. “모닝커피를 마시고 회의를 해야한다. 동선도 체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에 두 사람은 “동선이 뭐 있냐. 건물이 하나밖에 없는데”라며 불만을 드러냈다. 특히 성시경은 이를 믿지 못한다는 듯이 제작진에게 “진짜로?”라고 되물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