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경표, 납치 당했다… 전기 충격기로 실신까지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사진=tvN '크로스' 방송화면 캡처

사진=tvN ‘크로스’ 방송화면 캡처

‘크로스’ 고경표가 납치를 당했다. 정신을 잃은 그는 야외 수술실에서 눈을 뜨게 됐다.

6일 오후 방송된 tvN ‘크로스’에서는 강인규(고경표)가 불법 신장 적출 수술 제의를 받게 됐다. 고민하던 강인규는 이를 수락했고 약속 장소로 향했다.

장소에 도착한 강인규에게 의문의 남자는 “수술복을 입으라”고 종용했다. 이상한 낌새를 눈치 챈 강인규는 “여기서 수술하는거 아니지?”라며 여러 번 물었다.

이에 강인규 뒤에 있던 남자는 갑자기 그를 쳤다. 강인규가 발악하자 남자는 전기 충격기까지 들이밀었다. 결국 정신을 잃은 강인규를 본 남자는 “의심이 많다”며 비릿한 미소를 날렸다. 강인규의 가방 속에서 위치 추적기까지 발견한 남자는 유유히 그를 납치해 자리를 떴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