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 로맨스’ 윤두준, 김소현·윤박 사이 질투 “합숙?”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KBS2 '라디오 로맨스' 방송화면

/사진=KBS2 ‘라디오 로맨스’ 방송화면

‘라디오 로맨스’ 윤두준과 김소현과 윤박 사이를 질투했다.

6일 방송된 KBS2 ‘라디오 로맨스’에서 이강(윤박)은 지수호(윤두준)에게 라디오 팀 1박 2일 MT를 제안했다. 그러면서 “지수호 씨가 안 가면 무슨 의미가 있겠냐. 어차피 막내랑 저는 24시간 붙어 있는데”라고 했다.

이에 지수호는 두 사람의 사이를 의식하기 시작했다. 송그림(김소현) 어깨에 손을 오른 이강의 손과 두 사람이 가까운 곳에 산다는 것에도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다. 지수호는 “요즘 PD와 작가는 합숙을 하냐”고 물었고, 이강은 지수호를 위해 라디오 대본을 쓰려고 합숙한다고 받아쳤다.

또 다시 까칠해진 지수호의 태도에 김소현은 “나만 보면 짜증”이라고 입술을 삐죽였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