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스’ 임태경, 방탄소년단 ‘상남자’ 성악 버전 “기립할 뻔”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화면

/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화면

뮤지컬배우 임태경이 6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방탄소년단의 ‘상남자’를 성악 버전으로 선보였다.

임태경은 뮤지컬 창법은 물론 성악, 팝, 창 등 다채로운 장르를 소화하는 만능 보컬리스트다.

이에 임태경은 아이돌 노래를 성악 버전으로 불러보겠다고 나섰다. 그는 곧바로 방탄소녀단의 ‘상남자’를 불렀다.

소년의 패기 넘치는 고백을 담은 ‘상남자’가 임태경을 만나자 한순간에 분위기 있는 아리아로 바뀌었다. 임태경 특유의 풍부한 성량과 폭발적인 고음으로 다시 태어난 ‘상남자’에 모두가 감탄을 금치 못했다.

노래가 끝나자 김호영은 “기립박수를 칠 뻔했다”고까지 했다. ‘아이돌 박사’ 박소현 역시 “너무 다른 창법이라 ‘상남자’인 줄도 몰랐다”고 놀라워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