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샤벳 수빈, 키이스트와 전속 계약 체결…배용준·김수현과 한솥밥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수빈 / 사진제공=키이스트

수빈 / 사진제공=키이스트

걸그룹 달샤벳 출신 수빈이 키이스트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연예기획사 키이스트는 6일 보도자료를 통해 수빈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2011년 달샤벳으로 데뷔한 수빈은 미니 앨범 ‘슈파두파디바(Supa Dupa Diva)’로 활동을 시작해 통통 튀는 매력으로 눈도장을 찍었다. 이후 수빈은 상큼 발랄한 매력과 시원시원한 음악으로 7년간 다수의 앨범과 솔로 앨범을 발표하며 사랑을 받았다.

또 달샤벳의 8번째 미니앨범 ‘조커 이즈 얼라이브(JOKER IS ALIVE)’의 타이틀곡 ‘조커(JOKER)’는 수빈이 직접 프로듀서를 맡은 곡으로 수빈은 작사·작곡·편곡까지 참여해 뮤지션으로서의 가능성을 선보이기도 했다. 특히 수빈은 사랑스러운 소녀의 모습부터 빼어난 각선미로 건강한 매력까지 다양한 이미지를 두루 갖춰 앞으로의 행보가 더욱 기대된다.

키이스트는 “수빈은 뮤지션으로서의 모습뿐만 아니라 예능, MC, 연기 등 다채로운 끼와 재능을 가졌다. 무궁무진한 발전 가능성을 가진 수빈과 함께 하게 되어 기쁘다”며 “수빈의 활동과 성장에 긍정적인 역할을 하는 파트너로서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키이스트는 엔터테인먼트 콘텐츠 그룹으로 아티스트 매니지먼트, 문화 콘텐츠 기획 및 제작을 진행하고 있다. 또한 콘텐츠Y, 콘텐츠K, 일본 디지털어드벤처(DA)를 자회사로 보유하고 있어 콘텐츠 제작과 유통에 그치지 않고 한류 확산을 위한 해외 시장 개발에 힘쓰는 종합 콘텐츠 미디어 기업이다.

현재 키이스트에는 배용준, 손현주, 엄정화, 한예슬, 정려원, 주지훈, 김현중, 김수현, 소이현, 인교진, 김동욱, 우도환 등이 소속돼 있다.

수빈은 최근 은지원, 토니안, 지숙과 함께 여행 프로그램 ‘플랜맨’ 푸켓 편 촬영을 마쳤으며 추후 네이버 TV를 통해 공개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