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절기’ 지윤호 “인생의 터닝 포인트가 된 작품”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지윤호,환절기

배우 지윤호가 6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강로 용산 아이파크몰 용산 CGV에서 열린 영화 ‘환절기'(감독 이동은,제작 명필름랩) 언론시사회에 참석하고 있다./사진=조준원 기자wizard333@

배우 지윤호가 영화 ‘환절기’를 통해 인생의 가치관이 바뀌게 됐다고 밝혔다.

지윤호는 6일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환절기’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에서 “‘환절기’는 스스로한테는 의미가 있는 작품이다”라고 운을 뗐다.

지윤호는 “이런 큰 스크린에서 제 모습을 볼 수 있는 기회가 처음이기도 했고 내용 자체가 시나리오 읽을 때부터 제 인생의 가치관을 다시 한 번 생각해볼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제 인생에 무언가 바뀌는 결정적인 계기가 된 작품이었다. 연기적으로 부끄럽다 보다는 배운 게 많다. 대선배인 배종옥 선배가 현장에서 보여주신 열정적인 모습과 이원근 배우의 따뜻한 눈빛은 동갑인데도 정말 많이 배웠다”고 말했다.

‘환절기’는 마음의 계절이 바뀌는 순간 서로의 마음을 두드린 세 사람의 가슴 아프고 아름다운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오는 22일 개봉.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