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V, 커버 프로젝트 시작…멜로망스와 손잡았다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UV / 사진제공=코엔스타즈

UV / 사진제공=코엔스타즈

유세윤, 뮤지로 구성된 그룹 UV(유브이)가 새로운 커버 프로젝트를 시작한다. 

UV는 특유의 음악성과 독착정인 아이디어로 최근 주목받고 있는 커버곡 시장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단순히 가요를 커버하는 것이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히트한 유명 팝이나 OST 곡 등 해외 명곡들을 편곡, 개사해 다른 가수들과 협업할 예정이다.

첫 번째 프로젝트는 요즘 ‘선물’로 인기몰이 중인 멜로망스의 정동환과 함께 한다. 국내에서도 큰 인기를 모은 샘 스미스(Sam Smith)의 원곡 ‘I`m not the only one’을 UV만의 개성을 살린 ‘나 진짜 괜찮은뎅’으로 되살려냈다. 

‘나 진짜 괜찮은뎅’은 UV만의 독특한 가사 해석과 함께 멜로망스의 정동환의 피아노 편곡이 어우러져 또 다른 히트곡을 예감케 한다.

UV와 멜로망스가 협업한 ‘나 진짜 괜찮은뎅’은 현재 UV공식 유투브 채널을 통해 감상할 수 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