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간장’ 송지현, 캐릭터 완벽 소화 “많이 배웠고 정말 행복했다”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애간장' 송지현 / 사진제공=OCN

‘애간장’ 송지현 / 사진제공=OCN

신인 배우 송지현이 OCN ‘애간장’을 통해 다양한 매력을 선보였다.

송지현은 ‘애간장’에서 때로는 현실감 넘치는 누나이자 털털한 성격의 소유자 강신희 역으로 출연했다. 송지현은 극에 활력을 불어넣으며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찍었다.

송지현은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평소에는 동생과 툴툴거려도 동생을 진심으로 걱정하고 아끼는 현실 누나의 모습을 보여줬다. 또 엄마에 대한 그리움과 슬픔을 가졌지만 가장으로서 책임감을 안고 사는 큰 딸의 모습을 섬세하게 그려내며 시청자들의 마음을 훈훈하게 했다.

송지현은 OCN ‘뱀파이어 검사 시즌2’를 시작으로 웹드라마 ‘음악 읽어주는 여자’, MBC ‘역적’, KBS1 ‘안단테’ 등에 출연하며 꾸준히 작품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송지현은 소속사를 통해 “많은 관심과 응원 감사드린다. ‘애간장’ 촬영하는 동안 행복했다. 감독님, 작가님을 비롯해 고생해주신 모든 스태프 분들, 배우 선배들 정말 감사드리고, 함께 할 수 있어 영광이었다”고 밝혔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