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도야 파도야’ 정윤혜 “레인보우 멤버들, 나 빼고 8주년 여행 떠나”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배우 정윤혜가 6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KBS2 TV소설 ‘파도야 파도야’(극본 이현재 이향원, 연출 이덕건) 제작발표회에 참석하고 있다.

배우 정윤혜가 6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KBS2 TV소설 ‘파도야 파도야’(극본 이현재 이향원, 연출 이덕건) 제작발표회에 참석하고 있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걸그룹 레인보우 출신의 정윤혜가 “멤버들이 8주년 여행을 나만 빼고 떠났다”고 말했다.

6일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KBS2 새 TV소설 ‘파도야 파도야’ 제작발표회에서다.

정윤혜는 “그룹은 끝났지만 멤버들은 잘 지내고 있다”고 소개했다. 그는 “8주년 여행을 가는 날, 내가 ‘파도야 파도야’ 오디션을 봤다. 그래서 나만 빼고 멤버들이 여행을 갔다. 날짜를 바꿀 줄 알았는데…”라고 덧붙여 웃음을 유발했다.

또 정윤혜는 “그래도 드라마에 출연한다는 소식을 듣고 누구보다 기뻐해줬다. 티저 영상이 나온 날도 가장 먼저 얘기해준 모니터 요원들이다. 살벌하게 모니터를 해준다”며 애정을 드러냈다.

‘파도야 파도야’는 전쟁으로 이산가족이 되고 전 재산을 잃어버린 오복실과 가족들이 온갖 고난에 굴하지 않고 꿋꿋하게 살아가며 꿈을 이루고 가족애를 회복해가는 내용을 담은 드라마다. 오는 12일 오전 9시 처음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