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이앱’ 보아 “워너원, 2018년 대상 가자”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워너원, 보아 / 사진제공=네이버 V 라이브

워너원, 보아 / 사진제공=네이버 V 라이브

가수 보아가 후배그룹 워너원의 2018년 대상 수상을 기원했다.

워너원은 네이버 V 라이브의 글로벌 루키 톱10에 선정됐다. 이에 6일 오후 네이버 V 라이브 생방송을 통해 이를 기념했다.

이날 워너원을 축하해주기 위해 깜짝 손님이 출연했다. 주인공은 가요계 선배이자 워너원의 고향 Mnet ‘프로듀스101 시즌2’의 국민 프로듀서 대표 보아.

보아는 워너원에게 “작년에 신인상을 휩쓸었지 않나. 올해에는 대상 한 번 가나요?”라는 덕담을 건네며 웃음지었다.

보아는 또 최근 “워너원의 ‘나야나’를 춘 적이 있다”고 밝혔다. 하성운은 “보고 반성했다. 우리가 더 연습해서 몸이 부숴져라 출 수 있도록 해야겠다고 생각했다”고 존경심을 표했다.

이대휘는 보아의 신곡 ‘내가 돌아’ 안무를 선보이기도 했다. 옹성우는 “대휘가 ‘내가 돌아’를 정말 많이 봤다. 그래서 외운 것 같다”고 칭찬했고 보아 역시 이대휘의 춤 솜씨에 놀라며 “잘한다”고 감탄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