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파타’ 김호영 “말수 적은 편, 반의무적으로 유쾌”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SBS 파워 FM '최화정의 파워타임' 보이는 라디오 캡처

SBS 파워 FM ‘최화정의 파워타임’ 보이는 라디오 캡처

뮤지컬 배우 김호영이 자신을 향한 기대에 대한 감사를 표하며 이에 부응하기 위해 유쾌하게 행동한다고 밝혔다.

김호영은 6일 방송된 SBS 파워 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 뮤지컬 배우 최재림과 함께 출연했다. DJ 최화정은 처음 만난 김호영에게 “밝은 성격으로 보인다. 그런데 의외로 밝은 사람들이 낯을 가리기도 하더라”라고 말했다.

이를 들은 김호영은 “낯을 가리기보다는 사실 혼자 있을 때는 말수가 적다. 사람들이 많은 자리에서는 ‘김호영은 재밌는 사람이니까’라는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반의무적으로 유쾌하게 행동할 때도 있다”라고 밝혔다. 이어 “그런 기대치를 즐기는 타입이기도 하다. 부응하는 즐거움에 산다”라고 덧붙였다.

이를 듣고 있던 최재림도 “김호영은 사람들이 모인 자리에서는 늘 MC를 맡는다”라며 그의 유쾌한 성격에 대해 말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