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절한 기사단’ 윤소희, 1종 보통 면허 취득…외국어+운전 모두 섭렵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배우 윤소희/제공=SM C&C

배우 윤소희/제공=SM C&C

배우 윤소희가 tvN ‘친절한 기사단’을 위해 1종 보통 운전 면허를 취득했다.

윤소희의 소속사 SM C&C은 6일 오전 공식 SNS에 “tvN 예능 ‘친절한 기사단’을 위해 1종 보통 운전 면허를 취득에 성공한 소희 배우의 모습을 공개합니다! 실기 시험에 통과 한 후 기뻐하고 있는 소희 배우~ 대견해요! 앞으로 ‘친절한 기사단’에서 소희 배우의 활약 기대해주세요”라는 글과 운전 면허 실기시험 현장에 있는 윤소희의 모습을 영상으로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 윤소희는 실기 시험 차량에서 내리며 “합격했냐”라는 물음에 “합격했어”라고 말하며 기뻐한다. 그는 2종 보통 면허를 갖고 있지만 대형 차를 운전해야 하는 ‘친절한 기사단’의 특성 상 1종 운전 면허 취득에 나섰다.

첫 방송부터 유창한 외국어 실력을 선보이며 활약한 그가 운전 실력까지 갖추며 향후 펼칠 활약에 기대가 모인다.

윤소희가 출연하는 ‘친절한 기사단’은 매주 수요일 오후 8시 10분 방송된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