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대100’ 장윤정 “도경완과 권태기NO, 비결은 폭풍 칭찬”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장윤정 / 사진제공=KBS2 '1대100'

장윤정 / 사진제공=KBS2 ‘1대100’

트로트가수 장윤정이 아나운서 도경완과 결혼 6년차에도 잉꼬부부 관계를 유지하는 비법을 ‘칭찬’으로 꼽았다.

6일 방송되는 KBS2 퀴즈프로그램 ‘1 대 100’에서는 장윤정이 출연한다. 최근 녹화에서 장윤정은 MC 유민상이 “남편에게 칭찬을 많이 한다고 들었다”고 하자 “내가 할 수 있는 것도 남편이 올 때 까지 기다린다. 그래서 남편이 자기가 없으면 안 되는 줄 알고 되게 으스대면서 해주는데 그러면 내가 열화와 같은 호응을 해준다”고 답해 내조의 여왕으로서의 면모를 보였다.

이어 장윤정은 “남편이 으스대느라 물건 꺼내줄 때 괜히 다른 걸 만진다”며 “그럴 때는 약간 꼴 보기 싫다”고 농담을 건네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1 대 100’의 또 다른 1인으로는 개그우먼 신보라가 출연한다. 장윤정과 신보라 중 5000만 원의 주인공이 나올지, ‘1 대 100’은 오늘(6일) 오후 8시 55분에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