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아이돌’ 아이콘, ‘마법의 안무’ 도전…트와이스 못지않은 상큼 매력 발산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사진제공=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사진제공=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그룹 아이콘이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 출연해 ‘마법의 안무’를 선보였다.

오는 7일 방송되는 ‘주간아이돌’에는 정규 2집 ‘리턴(Return)’ 발매와 동시에 음원 차트 정상을 차지하며 8개월 만에 화려하게 컴백한 아이콘이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아이콘은 ‘주간아이돌’의 새로운 코너인 ‘마법의 안무’에 처음 도전 했다. ‘마법의 안무’는 다른 사람의 노래에 자신들의 안무를 완벽하게 소화해야 하는 고난이도 미션이다.

아이콘은 ‘리듬 타’ 안무와 트와이스의 ‘하트 셰이커’ 노래가 어우러진 예시 영상이 등장하자 긴급회의를 소집해가며 열의를 보였다. 아이콘은 박력 있는 안무에 발랄하고 깜찍한 표정과 제스처를 더해 트와이스에 맞먹는 상큼함을 뽐내며 성공의 분위기를 자아냈다. 하지만 노래가 이어질수록 점점 방황하는 멤버들이 속출했고, 아이콘은 끊임없는 파이팅으로 서로를 단속하며 성공을 향한 불타는 의지를 보였다는 후문이다.

또 아이콘은 최근 숙소 이전을 통해 멤버 각자의 방을 가지게 됐는데 이날 녹화에서는 개성이 묻어나는 방사진과 함께 멤버별 방 콘셉트부터 그에 얽힌 다양한 에피소드까지 7인 7색의 은밀한 사생활 공간이 최초로 공개됐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