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시대’, 웹툰 작가 이보람과 협업… 청취자 사연 만화로 각색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라디오 '여성시대'

사진=MBC라디오 ‘여성시대’

MBC 라디오 ‘여성시대, 양희은 서경석입니다’가 웹툰 여신 2B 이보람 작가(이하 이보람 작가)와 손잡았다. D포털 인기작 ‘퀴퀴한 일기’를 통해 젊은 층의 폭발적 공감을 얻고 있는 이보람 작가가 ‘월간 여성시대’ 책자 속 인기 코너 ‘만화로 보는 여성시대’에 합류하게 된 것.

전월 방송된 월 200여 통의 사연 가운데 청취자 반응이 뜨거웠던 하나의 에피소드를 골라 선보이는 ‘만화로 보는 여성시대’는 다음 주 출간되는 ‘월간 여성시대’ 2월호부터 이보람 작가만의 감성과 시각, 독특한 톤과 그림체로 새 단장할 예정이다. 여성시대 제작진은 ‘일상의 순간들을 톡톡 튀는 말투와 친근하고 개성 있는 캐릭터로 쉽고 재미있게 그려내는 이보람 작가가 여성시대의 기존 청취자 뿐 아니라 젊은 층에게도 진솔한 사연의 감동을 전하는데 큰 원동력이 돼줄 것이라 기대한다’며 이번 협업의 기획의도를 밝혔다.

평소 라디오를 즐겨 듣는다는 이보람 작가는 “여성시대의 울림 있는 사연에 큰 감동을 받곤 했다”며 “많은 청취자들이 공감한 에피소드를 만화로 각색하여 선보이는 이번 작업에 참여하게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2월호에 실린 에피소드 역시 평소 자신이 했던 생각들과 닿아 있어 작업 중 많은 공감과 여운을 느꼈다고 살짝 귀뜸하기도.

이보람 작가의 ‘만화로 보는 여성시대’가 담긴 ‘월간 여성시대’는 매월 10일께 IBK 기업은행에서 무료로 배포되며, 여성시대 홈페이지를 통해서 파일 형태로도 접할 수 있다. 여성시대 제작진은 특별히 이번호부터 ‘만화로 보는 여성시대’를 MBC 공식 SNS계정 온라인을 통해서도 제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여성시대, 양희은 서경석입니다’는 매일 오전 9시 5분부터 11시 표준 FM 95.9MHz를 통해 방송되며, PC 및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 ‘mini’를 통해서도 들을 수 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