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유닛’ 앤씨아, 유닛G 멤버들의 ‘최애’ 등극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앤씨아 / 사진제공=제이제이홀릭 미디어

앤씨아 / 사진제공=제이제이홀릭 미디어

KBS2 ‘더유닛’의 앤씨아가 ‘유닛G’ 팀 멤버들이 가장 좋아하는 멤버로 등극했다.

제이제이홀릭 미디어는 앤씨아가 “파이널 미션에서 현주, 윤조, 지원(굿데이), 예빈(다이아), 지엔(라붐), 신지훈 등 많은 멤버들의 1순위 희망 멤버로 뽑혔다”고 6일 밝혔다.

현주는 항상 엄마처럼 본인을 챙겨주는 앤씨아가 너무 좋다며 한 팀이 되기를 희망했다. 예빈은 평소 성격도 잘 맞고, 좋아하는 음악 성향이 잘 맞는다며 앤씨아를 원했다.  지엔은 앤씨아가 노래를 안정적으로 잘하기 때문에 팀원으로 좋을 것 같다고 밝혔다.

멜로디데이 여은과 마틸다의 세미 등은 피하고 싶은 멤버로 앤씨아를 선택했다.

프로그램 초반 가창력으로 주목받기 시작한 앤씨아는 지난 음원 발매 미션을 통해 어린 나이에도 불구하고 멤버들을 이끌어갔다.

‘더유닛’의 최종 멤버를 가리는 마지막 투표는 오는 9일까지 펼쳐진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