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日 정규1집 ‘COUNTDOWN’ 오리콘 위클리 1위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엑소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엑소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엑소(EXO)가 일본 첫 정규 앨범 ‘COUNTDOWN’으로 오리콘 위클리 앨범 차트 1위에 올랐다.

지난달 31일 발매된 엑소의 ‘COUNTDOWN’은 오리콘 데일리 앨범 차트 1위에 오른 데 이어 위클리 차트에서도 1위를 기록했다.

엑소는 2015년 발표한 일본 첫 싱글 ‘Love Me Right ~romantic universe~’로 오리콘 위클리 싱글 차트 1위를 차지한 바. 이번 앨범으로도 위클리 차트 1위를 기록하며 해외 그룹 최초로 첫 싱글, 첫 정규 앨범 모두 위클리 차트 1위에 등극하는 기록을 세웠다.

이에 오리콘은 오늘(6일) 오전 홈페이지를 통해 ‘EXO, 일본 첫 앨범 1위, 해외 그룹 첫 기록도’라는 제목으로 이번 1위 소식을 전하며 “싱글, 앨범을 통틀어 1위를 기록한 것은 일본 첫 싱글 ‘Love Me Right ~romantic universe~’에 이어 통산 2작품째다. 해외 그룹이 첫 싱글, 첫 앨범 모두 1위를 기록한 것은 사상 처음”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앨범에는 타이틀 곡 ‘Electric Kiss’를 포함해 ‘Into My World’ ‘Lovin’ You Mo’ ‘Cosmic Railway’ 등 4개 신곡과 ‘Coming Over’ ‘TacTix’ ‘Run This’ 등 기존 발표곡 여섯 곡 등 다채로운 장르의 열 곡이 실렸다.

엑소는 오는 23~24일 오사카 쿄세라돔에서 ‘EXO PLANET #4 – The EℓyXiOn – in JAPAN’을 열고 현지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