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홀로서기 첫 걸음’ 효린, 오늘(6일) 신곡 ‘내일할래’ 발표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효린 '내일할래' 커버 / 사진제공=브리지(bridʒ)

효린 ‘내일할래’ 커버 / 사진제공=브리지(bridʒ)

가수 효린이 솔로 아티스트로서 첫 걸음을 뗀다.

효린은 6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싱글 3연작 ‘SET UP TIME’의 첫 번째 프로젝트 타이틀곡 ‘내일할래(To Do List)’의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공개한다.

3연작 프로젝트의 막을 올리는 첫 번째 싱글 ‘내일할래’는 효린이 처음으로 직접 프로듀싱한 노래로, 사랑했던 사람을 마음속에서 떠나보내지 못하고 이별을 미루는 게 습관이 돼버린 한 여자의 상황을 그린 어쿠스틱 팝 발라드곡이다.

효린은 이번 싱글을 통해 그동안 보여줬던 화려함을 벗고자 했다. 어쿠스틱 감성을 표방해 기타와 베이스 두 가지의 악기 위에 특유의 음색을 얹었다. 심플하면서도 아름다운 표현력이 돋보인다는 설명이다. 곡의 테마이기도 한 ‘이별’의 아픔을 겪고 있는 모든 사람들에게 위로를 선사할 전망이다.

음원 공개에 앞서 지난 5일에는 화제의 대세 프로젝트 걸그룹 셀럽파이브(송은이, 김신영, 안영미, 신봉선, 김영희)가 효린의 ‘내일할래’를 미리 들어본 리액션 영상이 공개돼 뜨거운 화제를 모았다.

영상 속 멤버들은 리얼한 표정의 ‘코창력’과 ‘흥망진창’ 춤사위로 효린의 신곡에 심취한 모습을 보였고, 시종일관 진지한데 웃긴 5인 5색의 리액션이 절로 폭소를 자아냈다. 또 “고막을 울리는 효린의 무공해 음색”, “많이 슬프다”라는 감상평으로 깜짝 스포일러를 전해 대체 어떤 곡이 탄생한 것인지 효린의 신곡에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내일할래’는 6일 오후 6시에 확인할 수 있다. 더불어 홀로서기 후 솔로 컴백까지 6개월의 기록을 담은 다큐멘터리 형식의 뮤직비디오 또한 함께 공개될 예정이다.

이번 다큐멘터리 뮤직비디오는 6개월이라는 긴 시간 동안 효린을 곁에서 지켜보며, 있는 그대로 꾸밈없는 ‘리얼 효린’을 그대로 담아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