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로’ 윤박, 김소현에 “윤두준 꼬셔왔으니까 내 메인은 너야”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KBS2 '라디오 로맨스' 방송 캡쳐

/사진=KBS2 ‘라디오 로맨스’ 방송 캡쳐

KBS2 월화드라마 ‘라디오 로맨스’(극본 전유리, 연출 문준하 황승기) 윤박이 윤두준을 DJ로 데려온 김소현을 칭찬했다.

5일 방송된 ‘라디오 로맨스’에서는 송그림(김소현)은 지수호(윤두준)로부터 말도 안 되는 계약서를 받고 실의에 빠졌다.

이강(윤박)은 송그림에게 “왜 갑질 하디? 프로그램 게스트 원고 지 마음대로 하겠대? 생방 안 한 대?”라며 계약서에 있는 조항을 보지도 않고 말했다.

이어 “내가 라디오 하루 이틀 하냐”면서 “괜찮아. 그냥 도장 찍자고 해. 방송국 와서 계약서에 도장 찍자고 하자”며 자신감 있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송그림은 “지수호가 한다고 해놓고 안한다고 하면요”라며 걱정했고 이강은 “나 이강이야. 근데 막내. 너 진짜 지수호를 꼬셔오냐. 진짜 꼬시는 건 하나 천재인데. 지수호 꼬셔왔으니까 내 메인은 너야”라며 칭찬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