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로스’ 조재현, 고경표에 “백만불짜리 사나이가 바로 이 친구”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사진=tvN '크로스' 방송화면 캡처

사진=tvN ‘크로스’ 방송화면 캡처

“얘가 바로 백만불짜리 사나이야.”

조재현이 5일 오후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크로스’에서 수술하는 고경표를 두고 이 같이 말했다.

강인규(고경표)는 고지인(전소민)과 함께 교통 사고 현장에서 임산부를 발견해 병원에 데려왔다. 응급실에 인력이 부족해 수술실에 들어가게 된 강인규와 고지인. 수술의 집도는 고정훈(조재현)이 맡았다.

능수능란하게 수술하는 강인규의 정체에 모두 의아해했다. 이에 고정훈은 수술 마무리를 맡기며 “실력 한 번 보자. 니가 왜 대학 시절 나라고 불렸는지”라고 말했다.

이어 완벽하게 수술을 마친 강인규를 본 고정훈은 “얘가 바로 백만불짜리 사나이야. 그 교도소에서 환자 살린 사람”이라고 설명했다. 이를 들은 수술실에 있던 모든 사람들은 놀라워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