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매싱’ 박해미, 장도연 극찬… 황우슬혜 “잘못 생각한 것” 반격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사진=TV조선 '너의 등짝에 스매싱' 방송화면 캡처

사진=TV조선 ‘너의 등짝에 스매싱’ 방송화면 캡처

TV조선 ‘너의 등짝에 스매싱’에서 박해미가 장도연을 칭찬했다. 이를 보던 황우슬혜는 태클을 걸며 반기를 들었다.

5일 오후 방송된 ‘너의 등짝에 스매싱’에서는 박해미(박해미)는 “병원의 매출이 자리를 잡아가고 있다”며 “특히 장도연씨가 내놓은 이벤트 ‘친구 따라 강남 병원 간다’의 효과가 기대 이상으로 좋았다”고 말했다. 이현진 역시 “귀에 쏙쏙 들어온다. 재치 있고 포인트도 있다”며 감탄했다.

하지만 이를 듣던 박슬혜(황우슬혜)는 “다들 뭔가 잘못 생각하고 있으시다”고 태클을 걸었다. 장도연의 단독 아이디어가 아니라 모든 간호사들의 의견이었다는 것.

장도연은 “어쨌든 제가 낸건데…”라며 당황했지만 박슬혜는 “그러니까 간호사들, 모두의 아이디어라는거죠”라고 쐐기를 박았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