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행소녀’ 김지민 “비혼 이유? 성격 때문”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MBN '비행소녀' 예고

/사진=MBN ‘비행소녀’ 예고

개그우먼 김지민이 비혼의 이유로 자신의 성격을 꼽았다.

5일 방송되는 MBN ‘비행소녀’에선 김지민과 그녀의 절친인 개그우먼 오나미, 김승혜가 출연한다. 이들은 옷 방 정리와 더불어 최근 새로운 운동법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번지 피트니스’에 도전한다.

최근 녹화에서 김지민은 옷 방을 정리하던 중 오나미와 김승혜에게 자신이 비혼 생활을 계속 할 수 밖에 없는 이유를 성격 때문이라고 밝혔다.

김지민은 “다 준비 되어있다. 완벽한 내가 결혼을 못하는 이유는 아마도 내 성격 때문인 것 같다”고 토로했다. 그러자 오나미는 “성격이 너무 신중하니까 그렇다”고 위로했다.

자칭 ‘완벽한 결혼상대’인 김지민은 이를 증명이라도 하듯 옷을 종류 및 색 별로 정갈하게 정리하며 ‘꼼꼼지민’의 면모를 유감 없이 뽐냈다.

또 “바지를 사면 손수 수선한다. 몸이 왜소해 바지를 몸에 맞게 입으려면 허리를 줄여야 하는데, 수선 비용이 만만치 않아 직접 하게 됐다”며 ‘알뜰지민’의 모습도 보여줬다.

이어 그는 바지 허리 사이즈를 수선하는 방법을 몸소 보여줬고 마치 전문가의 손길이 닿은 듯한 결과물에 모두들 엄지를 치켜세웠다. 오나미와 김승혜는 김지민의 알뜰함과 손재주에 “지금 당장 결혼해도 되겠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오늘(5일) 오후 11시에 방송되는 ‘비행소녀’에선 조미령과 최현석 셰프가 함께 하는 ‘명절 음식 100% 활용법’과 데뷔 10주년을 맞아 열린 이태임의 첫 팬미팅 현장이 공개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