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형의 집’, 1차 티저 공개…박하나 연기 변신 기대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사진=KBS2 '인형의 집' 티저 캡처

사진=KBS2 ‘인형의 집’ 티저 캡처

배우 박하나가 주연을 맡은 KBS2 새 일일드라마 ‘인형의 집’(극본 김예나·이정대, 연출 김상휘)의 첫 번째 티저 영상이 공개됐다.

‘인형의 집’ 제작진은 5일 KBS2 홈페이지를 통해 ‘인형의 집’ 새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박하나는 인형의 집으로 들으서며 욕망으로 시작된 엇갈린 운명에지지 않고 맞서는 모습의 주인공 홍세연 역을 보여줬다. 박하나는 깊이 있는 눈빛 연기와 복수를 암시하는 듯한 의미심장한 미소로 ‘미소의 집’에 대한 호기심을 불러 일으켰다.

‘인형의 집’은 굴지의 패션 재별 은회장家를 둘러싼 이들의 욕망과 야망, 비밀을 들여다보며 진실과 허상 속에서 진정한 삶의 가치를 되돌아보는 드라마다. 사랑만 받고 자란 ‘퍼스널 쇼퍼’ 홍세연(박하나)과 표독함만 남은 쇼핑중독 재벌3세 은경혜(왕빛나), 물과 기름 같은 두 여자의 사랑과 우정, 배신 이야기를 중심으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박하나는 기존 이미지와 달리 털털하면서도 화끈한 여주인공 홍세연 역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겠다는 포부다.

KBS2 ‘인형의 집’은 ‘내 남자의 비밀’ 후속으로 오는 26일 오후 7시 50분 처음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