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XM 임영민·김동현이 밝힌 서로의 매력은?

[텐아시아=김해인

MXM의 임영민(왼쪽)·김동현/제공=글랜스 TV

MXM의 임영민(왼쪽)·김동현/제공=글랜스 TV

MXM의 임영민과 김동현이 글랜스TV ‘아이코닉 라이브’에서 서로의 매력을 소개하며 남다른 우정을 과시했다.

‘아이코닉 라이브’는 5일 네이버TV와 유튜브를 통해 지난주 공개한 ‘영동이들에게 이불 밖은 위험해’ 편에 이어 MXM의 진솔한 모습을 담은 인터뷰 2편을 공개했다.

지난 방송에서 임영민과 김동혁은 잠에서 깬 수수한 모습부터 일상에서의 자연스러운 패션 등을 공개했다. 또 이들의 실제 성격을 바꿔 스타일링한 콘셉트로 방송을 꾸며 열렬한 반응을 얻었다. 뮤직비디오 외에 연기 경험이 없다고 밝힌 두 멤버는 귀엽고 사랑스러운 표정 연기를 선보이며 매력을 발산하기도 했다.

5일 공개된 인터뷰 2편에서는 두 사람의 팀워크가 드러났다. 이들은 의자 쌓기 게임을 하며 자연스러운 분위기 속에서 서로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서로의 매력에 대해 묻자 김동현은 “임영민은 순하고 귀여운 걸 좋아하게 생겼다. 하지만 부산 남자라 터프함을 보여줄 때가 있다. 그런 반전 매력이 있다”라고 말했다. 임영민은 “동현이는 남자가 봐도 매력 있다”라고 칭찬했다.

또 김동현은 임영민에 대해 “형이어서 그런지 가끔 사소하게 무엇을 챙겨준다거나 나서서 해주려는 모습을 보일 때 듬직함을 느낀다. 내가 말 꺼내기 힘들어하는 부분을 먼저 이야기해준다”라고 고마움을 표현했다. 이에 임영민은 “동현이가 가끔 영문도 모르고 밝을 때가 있다. 왜 저렇게 밝지 하는 걱정될 때도 있다”라며 동생을 아끼는 마음을 드러냈다.

‘아이코닉 라이브’는 글랜스 TV의 오리지널 패션 콘텐츠로, 래퍼 치타, 플로우식, 배우 이현진 등 유명 연예인들의 패션부터 일상생활 등을 공개하며 팬심을 충족하는 방송을 생산하며 마니아층의 인기를 얻고 있다. 특히 연예인들의 모습을 높은 퀄리티의 영상으로 담아내며 호평을 받고 있다. 최근 ‘아이코닉 라이브’에 출연한 MXM은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에서 화제를 모은 임영민과 김동현으로 구성된 2인조 그룹으로, 싱글 ‘다이아몬드 걸’을 발표하고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