멜로망스, 4개월 만의 ‘스케치북’ 컴백…감동의 역주행송 ‘선물’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멜로망스 / 사진=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방송화면 캡처

멜로망스 / 사진=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방송화면 캡처

‘역주행의 아이콘’ 멜로망스가 4개월 만에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출연했다.

멜로망스는 지난해 9월 ‘유희열의 스케치북’ 인디 페스티벌 특집에 출연해 아이돌 못지않은 외모와 ‘고막 남친’으로 소개됐다. 출연 이후 멜로망스의 ‘선물’은 음원 차트 1위까지 달성하는 기염을 통했다.

멜로망스는 지난 4일 방송된 ‘유희열의 스케치북-우리들은 새싹들이다’ 편에 잘 키운 새싹으로 다시 한 번 등장했다. ‘선물’을 부를 때는 관객들이 일제히 ‘떼창’을 부르며 감동적인 순간을 연출했다. 김민석은 무대를 끝마친 뒤 “이 무대는 항상 떨리는데 함께 불러주셔서 너무 감격스럽다”고 전했다.

이날 멜로망스는 정동환의 유려한 즉석 피아노 메들리, 전집에서 만난 박효신과 보컬 김민석의 첫 만남 일화를 들려줬다. 또 ‘옐로우’ OST로 발매한 2번째 역주행 곡 ‘짙어져’와 달콤한 매력의 곡 ‘부끄럼’까지 부르며 무대를 더욱 풍성하게 했다.

멜로망스는 지난해 ‘선물’부터 ‘옐로우’ OST로 발매한 ‘짙어져’, JTBC ‘슈가맨2’의 소환송 ‘유(You)’까지 음원 차트에 진입시키며 역주행의 아이콘으로 등극했다.

MBC ‘복면가왕’, Mnet ‘너의 목소리가 보여 시즌5’ 등 다양한 방송에 출연해 즐거운 출발을 알리고 있는 멜로망스는 상반기 새 앨범 발매를 목표로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