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니네 라디오’ 이석훈 “‘프듀’ 출연 후 춤에 자신감 생겼다”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SBS 러브 FM '송은이, 김숙의 언니네 라디오' 보이는 라디오 캡처

SBS 러브 FM ‘송은이, 김숙의 언니네 라디오’ 보이는 라디오 캡처

SBS 러브 FM ‘송은이, 김숙의 언니네 라디오'(이하 언니네 라디오)에 출연한 가수 이석훈이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에 출연 후 춤에 자신감이 붙었다고 밝혔다.

이석훈은 5일 방송된 ‘언니네 라디오’에 출연해 뮤지컬 ‘킹키부츠’에 관한 이야기를 나눴다.

뮤지컬을 통해 춤에 도전하게 된 그는 “춤추는 모습을 보여준 적이 많이 없지 않냐”라는 질문에 “예전에는 그랬다. 하지만 ‘프로듀스 101 시즌2’ 에 출연하면서 ‘나야 나’의 무대를 준비하고 선보일 기회가 몇 번 있었다”라고 답했다.

이어 “그 뒤로 춤에 자신감이 생겼다. ‘킹키부츠’에 출연한다고 했을 때도 춤에 가장 자신이 있었다”라고 밝혔다. 이를 듣고 있던 고창석은 “이석훈 씨는 춤은 아니다. 연기력과 노래 실력이 뛰어나다”라고 덧붙여 웃음을 안겼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