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터슨’ 6만 관객 돌파…입소문+N차 관람 ‘장기흥행’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영화 '패터슨' 포스터

/사진=영화 ‘패터슨’ 포스터

영화 ‘패터슨’이 6만 관객을 돌파했다.

‘패터슨’은 미국 뉴저지 주의 소도시 ‘패터슨’에 사는 버스 운전사 ‘패터슨’의 잔잔한 일상을 통해 특별한 울림을 안겨주는 영화다.

개봉 8주차에 6만 관객이라는 기록을 세운 ‘패터슨’은 60여 개의 스크린 수라는 절대적 열세 속 개봉한 작품으로 더욱 그 의미가 뜻 깊다. 특히 현재 스크린 수 20개, 일별 상영횟수 20회 미만이라는 숫자에도 불구하고 다양성영화 박스오피스 10위권에 다른 신작들과 함께 랭크될 정도로 그 분위기가 뜨겁다.

‘패터슨’은 ‘천국보다 낯선’ ‘커피와 담배’ 등 짐 자무쉬 감독의 신작으로 칸영화제 경쟁부문 초청과 함께 전 세계적 극찬을 받은 작품이다.

‘패터슨’은 현재 상영 중.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