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간장’ 이정신X서지훈, 훈훈한 케미 담긴 비하인드 공개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OCN 월화드라마 '애간장' 비하인드 스틸 공개/제공=OCN

OCN 월화드라마 ‘애간장’ 비하인드 스틸 공개/제공=OCN

OCN 월화드라마 ‘애간장'(극본 박가연, 연출 민연홍)이 현장 비하인드 스틸 사진을 5일 공개했다. 배우 이정신과 서지훈의 돈독한 관계가 포착돼 훈훈함을 자아낸다.

공개된 ‘애간장’ 스틸 사진 속에는 이정신, 서지훈을 비롯해 이열음, 김선영, 도희 등 촬영에 집중하고 있는 ‘애간장’ 배우들의 모습이 담겨있다.

이정신과 서지훈은 각각 어른 신우와 어린 신우를 연기하며 서로에 대한 신뢰감을 쌓아왔다. 이들은 대화를 나누고 농담을 주고받으며 남녀 로맨스만큼 다정한 사이를 과시했다.

또한 2007년으로 돌아가는 장면을 찍기 위해 늦은 밤까지 수중 촬영을 하고 있는 이정신의 모습과, 대본을 열심히 정독 중인 서지훈의 모습은 배우들의 연기 열정을 보여준다. 화재 장면을 모니터링하고 있는 세 주연 배우들의 진지한 표정 역시 현장의 분위기를 보여준다.

신우 엄마 역을 맡은 김선영과 신우의 누나 강신희 역을 맡은 송지현의 모습도 비하인드 사진 속에 담겼다. 의사와 환자로 변신한 이열음과 서지훈의 모습도 눈길을 끈다. 이처럼 다양한 관계를 연기 중인 배우들은 유쾌한 분위기로 촬영에 임하고 있다고 한다.

제작진은 “모든 배우들이 몸을 사리지 않는 연기로 극의 몰입도와 완성도를 높였다. 힘든 상황에서도 항상 웃음을 잃지 않고 촬영장 분위기를 즐겁게 만들어준 배우들에게 감동받았다”고 말했다.

‘애간장’의 9화는 5일 오후 9시 방송된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