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쿠우스’, 시선 빼앗는 캐릭터 포스터 공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연극 '에쿠우스' 캐릭터  포스터 / 사진제공=수현재컴퍼니

연극 ‘에쿠우스’ 캐릭터 포스터 / 사진제공=수현재컴퍼니

한국 초연 43주년을 맞은 연극 ‘에쿠우스’가 다음 달 1일 개막을 앞두고 배우들의 개성을 담은 포스터를 공개했다.

실화를 바탕으로 한 ‘에쿠우스’는 극작가 피터 쉐퍼의 대표작이다. 여섯 마리의 말의 눈을 찔러 법정에 선 17세 소년 알런과 정신과 의사 다이사트의 이야기를 다룬다. 긴장감이 감도는 전개과 인간의 잠재된 욕망을 그린 구성은 관객들을 단숨에 사로잡는다.

이번에 공개된 캐릭터 포스터에는 광기 어린 소년 알런과 그를 치료하며 인간 내면에 대한 고뇌에 빠지는 정신과 의사 다이사트를 표현한 배우들의 모습이 담겨있다. 작품의 주요 대사가 적혀 눈길을 끈다.

2014년 공연에서 탁월한 캐릭터 해석으로 주목받은 전박찬은 이번 포스터에서도 알런 그 자체이다. 배우 오승훈은 마치 극의 한 장면을 보는 듯한 표정 연기로 기대를 높인다. 뮤지컬 배우 정휘는 강렬한 눈빛으로 연기 변신을 예고했다.

다이사트 역을 새롭게 이끌어갈 장두이는 묵직한 카리스마를 뿜어냈고, 2014년과 2015년에 이어 ‘에쿠우스’를 선택한 안석환은 남다른 표현력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에쿠우스’는 오는 3월 1일부터 4월 29일까지 대학로 티오엠(TOM) 1관에서 공연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