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스’ 이동준 “연예계 싸움서열? 마동석, 김동현 그리고 나”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배우 이동준이 연예계 싸움 서열 순위을 언급했다.

6일 방송될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는 ‘전설의 주먹구구(口口) 특집! 해치지 않아요’편에서는 연예게 ‘주먹의 전설’ 이동준, 임태경, 윤형빈과 ‘주먹을 부르는 마우스 파이터’ 김호영이 출연한다.

태권도 세계 선수권 대회 금메달 3관왕의 주인공이자 연예계 주먹허세 이동준은 ‘비디오스타’를 통해 연예계 남자 싸움 TOP3를 꼽아 주변 사람들의 흥미를 불러일으켰다.

이동준은 3위를 마동석, 2위를 김동현 그리고 1위는 본인을 꼽아 싸움 서열 순위를 마무리 지으며 국가대표 급 자신감을 선보였다.

또한 트로트 가수로도 활동 중인 이동준은 “나훈아의 빈자리를 내가 채우고 있다”고 말하며 상남자 같은 든든한 매력으로 여성팬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고 자랑했다.

심지어 이동준의 누나 팬들이 “나훈아 씨는 안 나와도 된다. 이동준 씨가 있으니까”라는 말을 들었으나 나훈아의 11년만의 콘서트 개최 소식에 누나 팬들이 모두 나훈아의 콘서트로 갔다며 씁쓸한 미소를 지어 보이기도 했다. 누나 팬들의 마음을 들었다 놨다한 특급 팬서비스를 담은 이동준의 ‘누나야’ 무대는 6일 방송에서 공개될 예정.

상남자에서 누나들의 사랑둥이로 변신한 이동준의 매력은 오는 6일 오후 8시30분 ‘비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