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진모, ‘나쁜녀석들’로 보여준 클래스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나쁜녀석들: 악의 도시' 주진모 / 사진제공=OCN

‘나쁜녀석들: 악의 도시’ 주진모 / 사진제공=OCN

OCN ‘나쁜녀석들: 악의 도시(이하 나쁜녀석들)’에서 배우 주진모의 진가가 빛났다.

주진모는 지난 4일 종영한 ‘나쁜녀석들’에서 허일후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며 시청자들의 마음을 흔들었다.

주진모는 ‘나쁜 녀석들’에서 카리스마의 정석을 보여주면서 인간적인 마음 씀씀이까지 보여주는 등 다채로운 모습을 보여줬다. 주진모는 탁월한 캐릭터 소화력으로 드라마의 몰입도를 높였다.

주진모가 맡은 캐릭터 허일후는 거친 삶을 살아왔지만, 모든 걸 청산하고 약자의 편에 섰다. 자신이 몸담았던 동방파를 처단하고, 서원시민들을 지키는 권선징악 해법은 통쾌했다.

주진모는 사연을 품고 있는 복합적인 인물을 이질감 없는 섬세한 내면 연기로 풀어냈다. 멋진 외모와 탄탄한 몸매, 통쾌한 액션, 내뿜는 카리스마 눈빛과 얼굴 표정까지 주진모는 허일후 그 자체였다.

주진모의 ‘특급 케미’는 회를 거듭할수록 무르익었다. 멤버들과 거리를 두는가 싶더니, 결국 그들을 걱정하고 위기에 처할 때마다 해결사 역할까지 제대로 해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