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미스나인, 국내 첫 ‘약속회’ 개최…초특급 팬서비스 ‘감동’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사진제공=프로미스나인

사진제공=프로미스나인

걸그룹 프로미스나인(fromis_9)이 ‘약속회’ 개최를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프로미스나인은 지난 3~4일 명동 메사 콘서트홀에서 데뷔 앨범 ‘투. 하트(To. Heart)’ 발매 기념 ‘약속회’를 개최하고 팬 600명과 만났다.

이날 프로미스나인은 약속회에 앞서 미니 팬미팅을 열고, 팬들과 소통하며 특별한 시간을 보냈다. 멤버들은 팬들이 직접 포스트잇에 작성한 질문을 추첨을 통해 선정, 직접 대답하는 이벤트를 가졌다. 또 라이브 무대로 분위기를 달궜다.

특히 프로미스나인은 Mnet ‘아이돌학교’ 파이널 무대곡 ‘하이파이브’를 9명 완전체 버전으로 최초공개 했으며, 데뷔 앨범 타이틀곡 ‘투 하트(To Heart)’와 ‘환상속의 그대’ 등 총 3곡의 라이브 무대를 선보여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이어 약속회에서 프로미스나인은 유닛 U·N·I로 3개의 팀으로 구성해 유닛별 100명씩, 총 300명의 팬들과 직접 새끼손가락을 걸고 특별한 교감을 나눴다.

프로미스나인 멤버들은 팬 한 명 한 명과 일일이 눈을 맞추고 약속하며, 팬들과 한층 더 가까이서 대화를 나눌 수 있는 의미 있는 시간을 보냈다.

프로미스나인은 이번 약속회에서 미니 팬미팅, 라이브 무대, 1대 1 약속을 비롯해 한정판 간행물과 친필 사인이 담긴 포토카드, 포스터까지 아낌없는 팬서비스로 팬들에게 감동을 선사했다.

프로미스나인 측은 “프로미스나인이 국내 최초로 시도한 ‘약속회’ 1~2회가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이번 주말에도 3~4회가 준비돼 있지만 현재 약속회 추가 회차 요청이 끊이질 않고 있다. 약속회에 보내주신 뜨거운 성원과 관심에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프로미스나인은 지난 1월 24일 데뷔곡 ‘투 하트(To heart)’로 가요계에 데뷔했다. ‘투 하트’는 중독성 강한 멜로디에 락킹한 기타 리프와 통통 튀는 드럼 사운드가 어우러진 팝 댄스곡으로, 프로미스나인만의 풋풋하고 발랄한 매력을 한껏 느낄 수 있다.

프로미스나인은 오는 10일에도 명동 메사 콘서트홀에서 ‘약속회’ 3~4회차를 갖는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