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도연, ‘쇼트’ 스틸 공개…피겨 선수 출신 아이돌로 변신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OCN 평창 동계올림픽 스페셜 드라마 '쇼트' 스틸사진/제공=지앤지 프로덕션

OCN 평창 동계올림픽 스페셜 드라마 ‘쇼트’ 스틸사진/제공=지앤지 프로덕션

위키미키의 김도연이 OCN 평창 동계올림픽 스페셜 드라마 ‘쇼트’의 스틸 사진을 공개했다.

‘쇼트’는 차가운 얼음판 위에서 느낄 수 있는 쇼트트랙만의 속도와 청년들의 뜨거운 우정을 그린 작품이다. 극중 김도연 맡은 유지나 역은 피겨스케이팅 선수였지만, 부상으로 그만두고 택한 유학길에서 음악이라는 새로운 꿈을 발견하는 캐릭터다.

5일 오전 공개된 스틸 사진 속 김도연은 밝은 미소와 함께 특유의 건강미를 발산하고 있다. 그는 촬영 일정 내내 긍정적이고 상큼한 에너지로 촬영 현장의 분위기를 밝혔다. 또한 놀라운 캐릭터 소화력을 보여주며 스태프들의 칭찬을 받았다.

Mnet ‘프로듀스 101’을 통해 아이돌로 데뷔한 후, 위키미키로도 활발히 활동 중인 김도연은 ‘쇼트’에서 연기자로서의 가능성을 보여줄 예정이다.

‘쇼트’는 5일 오전 11시 올레 tv 모바일을 통해 미리 공개된다. 오는 12일 오후 9시에는 OCN을 통해서 방영된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