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이즈X수란X김충재, 다듀 신곡 ‘봉제선’ 참여 “벌써 핫하다”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아메바컬쳐

/사진=아메바컬쳐

다이나믹듀오(Dynamic Duo)의 새 앨범을 위해 ‘핫피플’들이 모였다.

소속사 아메바컬쳐는 5일 “오는 7일 발매 예정인 다이나믹듀오의 신곡 ‘봉제선’에 근래 가장 활약이 두드러진 두 여성 아티스트 헤이즈, 수란과 믿고 듣는 프로듀서 필터가 함께 참여했다”고 밝혔다.

가요계 대표 음원퀸으로 손꼽히는 신흥 대세 싱어송라이터 헤이즈와 매력적인 음색과 실력으로 자신만의 독보적인 영역을 구축하고 있는 수란은 ‘봉제선’을 통해 다이나믹듀오와 첫 호흡을 맞췄다.

최근 가장 핫한 여성 뮤지션 두 명이 동시에 이번 신곡에 깜짝 참여하면서 과연 어떤 시너지를 만들어낼지 기대를 모은다. 여기에 다양한 아티스트들과의 협업을 통해 트렌디하고 세련된 음악을 선보여온 필터(Philtre)가 프로듀싱에 참여하며 곡의 퀄리티를 한층 높였다.

독특한 제목에서부터 호기심을 불러 일으키는 ‘봉제선’은 지난 2015년 11월 발매한 정규 8집 ‘GRAND CARNIVAL’ 이후 다이나믹듀오가 약 2년 3개월 만에 단독으로 발표하는 신보이다.

앞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해 여심을 사로잡는 훈훈한 비주얼로 화제의 인물이 된 ‘미대오빠’ 김충재가 뮤직비디오 남자 주인공으로 캐스팅, 첫 연기 도전에 나선 소식 또한 전해지며 더욱 관심이 쏠리고 있다.

다이나믹듀오의 새 싱글 ‘봉제선’은 오는 7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베일을 벗는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