왁스, “하지원과 비교에 속상…카메라 콤플렉스 생겨”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JTBC '슈가맨2' 방송화면 캡처

/ 사진=JTBC ‘슈가맨2’ 방송화면 캡처

가수 왁스가 하지원과 비교 때문에 카메라 콤플렉스까지 있었다고 밝혔다.

4일 방송된 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2’에서 데뷔 밴드였던 도그의 메인 보컬로 출연한 왁스는 “‘오빠’ 뮤직비디오에 출연했던 하지원의 외모와 제 외모 비교 글이 너무 많았다”며 이와 같은 속상함을 토로했다.

왁스는 방송에서 자신의 히트곡 ‘오빠’를 불렀다. ‘얼굴 없는 가수’로 유명세를 탔던 왁스는 당시 ‘오빠’의 뮤직비디오에 하지원이 출연하고 음악 방송에도 하지원이 대신 출연해 명과 암이 동시에 있었다.

왁스는 “덕을 많이 봐서 좋게 생각하지만 어린 마음에는 ‘내 노래인데…’라고 생각했다. 방송을 보며 서운한 느낌이 있었다”고 말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