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빛내인생’ 서은수, 나영희 거절 “돈도, 엄마도 필요 없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KBS2 '황금빛 내 인생' 방송화면 캡처

/ 사진=KBS2 ‘황금빛 내 인생’ 방송화면 캡처

KBS2 주말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에서 서은수가 나영희에게 “엄마 느낌 하나도 없다”며 그의 제안을 거절했다.

4일 방송된 ‘황금빛 내 인생’에서 노명희(나영희)는 서지수(서은수)에게 해성가로 들어오라고 제안했고, 서은수는 이같이 냉정하게 말했다.

노명희는 “너한테 최고의 삶을 되찾아주고 싶었던 엄마의 마음을 왜 몰라주냐”고 물었다.

그러나 서지수는 “나한테 준 카드 내가 한 번이라도 쓴 거 봤냐. 내가 버는 돈으로 충분하다. 저는 돈이 별로 필요 없다. 최은석으로 살기 싫다. 어머니한테 엄마 느낌 하나도 없다. 해성가에서 누릴 수 있는 거 하나도 안 아쉽다”고 밝혔다.

서지수는 이어 “유일하게 고마운 것을 한 가지 찾자면 저를 낳아주신 것”이라고 덧붙였다.

노명희는 화가 나 “너 후회하게 될 거야”라고 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