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불암, ‘집사부일체’ 사부로 등장…”자작나무 보려고”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SBS '집사부일체' 방송화면 캡처

/ 사진=SBS ‘집사부일체’ 방송화면 캡처

최불암이 SBS ‘집사부일체’에 “자작나무를 보려고 왔다”며 등장했다.

최불암은 4일 방송된 ‘집사부일체’에 세 번째 사부로 출연하며 이같이 말했다.

예상하지 못한 최불암의 등장에 멤버들은 큰 절을 했다. 양세형은 “최불암 선배님을 인생에서 뵙게 될 줄 몰랐다”고 말하며 놀라움을 표현했다.

 

최불암은 “‘한국인의 밥상’을 찍고 평창에서 이것 때문에 하룻밤 더 잤다. 오늘 아침 이곳으로 넘어온 거야. 이걸 오랫 동안 염원했지. 여기 자작나무 보려고”라고 말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