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나, 졸리브이 “뿌이 뿌이 뿌이” 개인기 공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SBS '런닝맨' 방송화면 캡처

/ 사진=SBS ‘런닝맨’ 방송화면 캡처

그룹 구구단의 멤버 미나가 SBS ‘런닝맨’에서 래퍼 졸리브이의 “뿌이 뿌이 뿌이”를 따라하는 개인기를 선보였다.

4일 방송된 ‘런닝맨’에 출연한 미나는 남몰래 집에서 개인기를 준비하고 있다고 들었다는 출연진에 말에 “멤버들이 하지 말랬다”며 수줍어했다.

그러나 입을 가리고 졸리브이처럼 “뿌이 뿌이 뿌이”라고 하는 용기를 보여줬다.

이를 보던 유재석이 “그것을 진짜 개인기로 만들려면 가리지 않고 해야 된다”고 조언했고, 미나는 바로 입을 가리지 않고 다시 “뿌이 뿌이 뿌이”를 따라했다.

미나를 지켜보던 전소민 또한 “뿌이 뿌이 뿌이”를 따라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